상단여백
HOME 사람과 세상 사람들
<살며 생각하며> 바다에서 세상을 본다
강갑준 대기자 | 승인 2016.01.15 11:17

"기억에 의해서가 아니라 자신의 사색에 이하여 얻어진 것만이 참된 지식이다." 이 사진은 지난 8일 제주도 성산에서 찍었다. 사람들은 이 낙시꾼을 어떻게 볼까? 강태공이 시간을 낚는 모습이 아나라 '사색'을 즐기고 있는 것 같다. 

 한참 봐도 고기를 낙아 올리지는 않는다. 그저 담배연기속에 시간을 보낸다. 그 시간에 그는 자신을 성찰하고 다른 세상을 본다.

 

강갑준 대기자  jun@ibknews.com

<저작권자 © 금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갑준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제호 : 금정신문  |  부산 금정구 구서동 415-34  |  전화 : 051-514-4005  |  팩스 : 070-8622-3727
신문등록번호 : 부산 아 - 00015  |  등록일 : 2006. 12. 13 (창간1990.8.29)  |  발행·편집인 : 강갑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훈
금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금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bknews.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