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료원 금정분원 설립에 뜻 모으다
부산의료원 금정분원 설립에 뜻 모으다
  • 금정신문
  • 승인 2019.05.14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경매 앞두고 금정구 등 발 빠른 행보

 금정구(구청장 정미영)는 지난 10일 금정구청에서 부산광역시의회 박민성 의원, 제대욱 의원, 부산대학교 김창훈 교수, 금정구의회 하은미 의원, 원명숙 의원, 시민대책위원회, 사회복지연대 등 관계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부산의료원 금정분원(구, 침례병원) 설립’ 관련 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침례병원의 공공병원화를 가장 갈망하고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끼는 사람은 금정구민을 포함한 동부산권에 거주하는 시민들이라는 데 공감하고 구와 시, 대책위 등이 부산의료원 금정분원 설립을 위해 각자의 영역에서 역할을 해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부산의료원 금정분원(구, 침례병원) 설립 추진 TF팀을 운영하고 지속적인 간담회 개최 등 오는 7월 예정인 4차 경매 전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김창훈 부산대 교수는 “부산시 대책위와도 구 간담회 사항 등을 공유하고 구와 시가 침례병원 공공병원 설립을 위해 함께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인근 지자체의 동참을 당부했다.

정미영 구청장은 “침례병원의 공공의료화는 공공의료벨트 구축 이상의 의미가 있다”며 “금정구 4개 대학 학생뿐 아니라 청년을 포함한 의료 일자리 창출 면에서도 큰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종합 의료병원 부족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동부산권역 시민들의 건강권 확보를 위해서는 부산의료원 금정분원 설립이 시급”하다며 시와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제3차 간담회는 오는 5월 22일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