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 “조국 딸 서류위조 확인 땐 입학 취소”
부산대 “조국 딸 서류위조 확인 땐 입학 취소”
  • 편집부
  • 승인 2019.10.0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을 주축으로 시작된 ‘조국 파면 부산시민연대’가 30일 부산대 전호환 총장을 만나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의학전문대학원 부정 입학 의혹은 절대로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는 입장을 전달했다. 이에 부산대 측은 만약 서류 위조가 법적으로 확인된다면 입학을 취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