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의회, 코로나 추경 2258억원 가결…284회 임시회 폐회
부산시의회, 코로나 추경 2258억원 가결…284회 임시회 폐회
  • 편집부
  • 승인 2020.03.18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의회가 제284회 임시회에서 부산시와 교육청이 제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추가경정예산안 3290억원을 원안 가결하고 18일 폐회했다.

추경 규모는 부산시가 2258억원이며 교육청은 1662억원이다. 주요내용은 지역경제활성화 민생안정분야 1537억원, 소비회복 및 지역경제활력지원 539억원, 코로나19 확산대응 시민보호 66억원이다.

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이번 추경이 코로나19 극복 민생 추경인 만큼 민생과 시민안전을 위해 코로나19가 조기에 안정되고 시민들이 추경예산의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효율적인 집행을 강조했다.

시에는 가용할 수 있는 모든 재원을 활용해 코로나19로 민생고를 겪고 있는 복지사각지대의 소상공인, 자영업자, 일용직 노동자 등을 위해 적극 행정을 펼칠 것을 요구했다.

교육청에는 추경예산안의 예산 총칙을 당초 예산의 총칙과 동일하게 수정하고 세출예산에 세입별 예산항목을 표시할 것을 요구했다.

이번 임시회 기간 동안 시의회는 예산안 2건, 조례안 5건, 동의안 2건, 의견청취안 1건 등 모두 10건의 안건을 심사하여 이 중 9건은 원안가결하고 1건은 수정가결했다. 다음 회기는 제285회 임시회로 4월 27일부터 5월 11일까지 15일간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