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시당위원장에 하태경의원 ...당선인 첫 모임에서 추대
미래통합당 시당위원장에 하태경의원 ...당선인 첫 모임에서 추대
  • 금정신문
  • 승인 2020.05.15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병수 당선인 주선으로 서면 음식점에서 모임

미래통합당 21대 국회의원 부산지역 당선인들이 첫 식사모임을 하고 결속을 다졌다.

14일 오후 부산진구 서면의 한 음식점에서 통합당 부산 지역구 국회의원 당선인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날 모임은 부산진갑에서 당선된 서병수 전 부산시장의 주선으로 이뤄졌다.

모임에는 서 전 시장을 비롯해 김도읍(북강서을), 장제원(사상), 하태경(해운대갑), 황보승희(중·영도), 안병길(서·동), 김희곤(동래), 박수영(남갑), 김미애(해운대을), 이주환(연제), 전봉민(수영) 당선인이 참석했다. 나머지 당선인은 다른 일정 때문에 불참했다.

이날 모임에서 참석자들은 통합당 차기 부산시당 위원장에 3선의 하태경 의원을 내정했다.

이와 함께 국회 상임위원회 배정과 동남권 관문공항 등 지역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통합당은 21대 총선에서 부산지역 18석 가운데 15석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