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정구, 금사동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 착공
금정구, 금사동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 착공
  • 강정인 기자
  • 승인 2020.05.20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초고령 사회대비 정든마을 프로젝트 본격 추진

 

부산 금정구는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금사동 393번지)’을 5월말 착공한다고 19일 밝혔다.

금사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세부사업으로 추진되는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 조성 사업은 지상2층, 연면적 152㎡ 규모로 총사업비 약 8억 원이 투입되어 연내 준공될 예정이다. 마을사랑방, 프로그램실 등으로 구성되며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60+ 캠퍼스를 개설하여 각종 노인친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등 행복한 노년을 준비하는 지역 주민들의 교육 및 소통의 거점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이 조성되는 사업부지는 과거 미용실이 있던 곳으로 동네 아주머니들이 모여 이야기꽃을 피웠던 추억의 커뮤니티 공간이었다. 미용실 자리에 들어설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은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되어 주민들이 활력 있는 노년생활을 준비하고 지역의 세대통합을 이끄는 ‘정든마을’의 커뮤니티 공간이 될 것으로 구는 기대하고 있다.

금정구 관계자는 “‘60+ 캠퍼스, 정든 금사랑방’ 조성과 다양한 노인친화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50~60+ 세대’의 안정감과 자신감을 향상시키고 자아실현과 사회참여를 유도하여, 지역주민이 초고령 사회를 함께 대비하고 대안을 찾아가는 ‘세대통합 정든마을 프로젝트’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